서브비주얼 이미지

자료실

> 커뮤니티 > 자료실
제목 2015 디트뉴스 8월 기사 등록일 2015.08.20 16:07

광복 70년 미래 30년의 기적


[이성옥의 아이씨] 2015.08.20 14:21:59


▶우리에게 [기적]같은 일들이 일어날 확률은 얼마나 될까?
광복 70년의 역사를 돌아보는 KBS 다큐멘터리 15편을 전시하는 행사가 8월 14일 DDP 배움터 디자인 둘레길에서 열렸다.


해방과 한국전쟁, 산업화와 민주화를 겪은 대한민국의 거대한 역사적 흐름에서 우리의 삶을 일군 창조정신, 불굴의 진취와 역동성을 마주하는 [뿌리 깊은 미래] 제작을 통해 과거 70년과 미래 30년을 내다보는 취지라고 한다.


“호된 세월을 산 사람들, 그들이 흘러 강이 되었다. 오늘 우리가 그 강 위에 산다.” [뿌리 깊은 미래]의 광고영상 문구다.


“이 나라가 재건되려면 최소 100년이 걸릴 것”이라던 맥아더 장군이 우리나라의 눈부신 발전 모습을 보았다면 이게 바로 [기적]이라 하지 않았을까?


▶사람이 미래다
아무것도 할 수 없는 나라에서 무엇이든 할 수 있는 나라로, 1953년 1인당 국민소득 67달러에서 2014년 1인당 국민소득 28,739달러로 세계에서 가장 역동적인 산업 강국 대한민국이 자랑스러운 내 나라다.


그 힘의 원천은 바로 한강의 기적을 일궈낸 우리 민족의 민족성임에 이견이 없을 것이다. “사람이 미래다”라는 광고처럼...


▶미래의 씨앗 정성껏 심고 가꿔
그들은 고난의 세월 속에서도 미래 씨앗을 정성껏 심고 이 씨앗이 잘 자랄 수 있게 터를 잡아주고 잡초를 뽑아주며, 적당히 물을 주고, 때로는 뜨거운 열기로 담금질을 하며 미래를 튼튼하게 키워냈다.


마음씨로 선하고 바른 태도를, 솜씨로 삶의 기능과 기술을, 맵씨(시)로 행복과 즐거움을 가꾸고 나누어 내 삶의 주인공으로 살고, 함께 모여 울창한 숲을 만드는 것을 그들로부터 배웠다.


그러나 지금 그 강 위에 울창한 숲을 만들어 사는 우리는 이러한 자부심과 자긍심에 전혀 어울리지 않는 심각한 사회적 문제들로 고민하며 미래 30년을 걱정하고 있다.


▶어릴 때 나를 키웠던 “마음씨, 솜씨, 맵씨(시)”의 씨앗을 나는 어디다 치웠을까?
우리 선조들은 우리에게 강을 만들어 주었고 그 위에 우리를 살게 했다.
우리 아이들에게 무엇을 물려줄 것인가?
우리가 다시 [기적]을 만들 수 있을까?


http://www.dtnews24.com/news/article.html?no=381831


목록


번호자료구분 작성자제목등록일조회수
37 down
관리자 [중도일보] 이성옥 (주)나무와숲 대.. 15.12.07 5849
36 관리자 [노컷뉴스]세종창조경제혁신센터 '.. 15.12.04 2736
35 관리자 [뉴시스]강연하는 이성옥 대표 15.12.03 2491
34 관리자 [중도일보] [인터뷰]이성옥 한자녀.. 15.12.01 3025
33 관리자 [중앙일보]벤처기업 나무와 숲 위.. 15.10.22 2713
32 관리자 [중앙일보]조각상.사인공.찻잔세트.. 15.09.25 3350
31 down
관리자 2015.08.21 KBS대전<아침마당> 이성.. 15.08.21 2924
30 관리자 2015 디트뉴스 8월 기사 15.08.20 3037
29 관리자 2015 디트뉴스 7월 기사 15.07.21 2614
28 관리자 2015 디트뉴스 4월 기사 15.07.14 2477
27 down
관리자 2015 중도일보 5월 기사 15.06.03 2359
26 down
관리자 2015 디트뉴스 5월 기사 15.06.03 2378
25 down
관리자 2015 세종포스트 인터뷰 15.06.02 2659
24 down
관리자 2015 KBS1 대전 라디오 "주.사.위" 방.. 15.03.20 2761
23 관리자 2015 디트뉴스 3월호 글 게재 15.03.18 2462
22 관리자 2015 중도일보 2월 기사 15.02.09 2667
[1] [2] [3] [4] [5] [6] [7]
맨위로